SaaS와 Smart Working

얼마전 Softwareinlife와 FA LINUX가 공동주최하여 11월 4일 코엑스에서 The Cloud Life 세미나를 개최했었는데 나는 SaaS와 Smartworking에 대해서 발표를 했었다. 

발표자료는 아래 슬라이드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오늘 포스팅에서는 세미나에서 발표한 SaaS와 Smartworking에 대해서 이야기하고자 한다.

참고로, SaaS 자체에 대해서 궁금한 분은 지난 포스팅을 참고하시기 바란다.

SaaS와 SmartWorking은 왜 중요한가?

IaaS와 PaaS의 소비자는 개발자이다.일반 사람들은 IaaS와 PaaS에 관심조차 없으며 알 필요도 없다.

그러나 SaaS의소비자는 일반인이기 때문에 SaaS는 일반인들이 Cloud를 통해 좀 더 삶의 생산성을 높이는데 많은 기여를 한다.

따라서 SaaS는 우리의 생활속에서 굉장히 중요한 의미가 있는데 특히, 업무와 관련있는 Smartworking 관련 SaaS는 우리들의 생산성에 큰 영향을 미칠것이다.

SaaS의 진화

일반적으로 업무에 가장 많이 사용하는 SaaS는 아마 GoogleApps일 것이다.

우리 소프트웨어인라이프에서도 GoogleApps를 사용하고 있다.

GoogleApps는 여러면에서 굉장히 편리하다. 

그런데 이상하게 100% 만족스럽지가 않다. 나는 그 부분이 무엇인지 궁금해졌고 다음과 같은 결론을 내렸다.

GoogleApps는 Share, Save, Send는 훌륭하나 Flow가 없다.

즉, 동시다발적인 공유는 있으나 GoogleApps를 통해 전자결재나 보고서 업무에 필요한 순차적인 공유가 없는 것이다.

그래서 소프트웨어인라이프에서는 Docsflow라는 GoogleApps기반의 전자결재 시스템을 개발했다.

그런데 Docsflow를 운영하다보니 몇 가지 문제가 좀 있었다.

1) 설치형이라는 문제

2) GoogleDrive에 문서 및 파일들이 저장되지 않는 문제

3) 문서를 통한 전자결재는 가능하나 그 외 다른 파일로는 전자결재가 되지 않는 문제


소프트웨어인라이프는 Docsflow의 이런 문제점을 개선하여 현재 Docswave라는 시스템을 개발하고 있다.

즉, 더 진화된 SaaS를 개발하고 있는 것이다.

Docswave에 대한 소개는 아래 영상을 참고하기 바란다.



Smart Working Platform으로서의 Docswave

현재 Workflow 기능을 중심으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지만 앞으로 더욱 많은 기능들이 추가하여 Smart Working Platform으로서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2015년 Docswave에 추가 될 기능은 다음과 같다.

1) 조직구성원들의 Toto, Task 관리

2) 프로젝트 관리

3) 영업관리

그 외 education, account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한 기능이 추가될 예정이다.


Smart Working SaaS의 발전방향 : SaaS위에 SaaS

1) 파일의 저장 및 개인정보 관련 된 사항들은 구글과 같은 big brother SaaS에게 맡겨질 것이고 그 위에 새로운 기능이 추가된 SaaS들이 추가 될 것이다.

2) 기존 그룹웨어는 점차 경쟁력을 잃어갈 것이다. 그 이유는 간단하다. 구글보다 파일저장 및 메일 등의 서비스를 안정적이고 저렴하게 제공하기가 어렵기 때문이다.

3) Flow, Evaluation 등의 다양한 개념이 도입된 Smart Working SaaS가 많이 나올 것이다.



SaaS위에 SaaS 예

SiteDrop(http://sitedrop.com/)

:Dropbox 기반의디자인협업application


CloudCannon(http://cloudcannon.com/)

:Dropbox 기반의웹제작application


Google Classroom(https://classroom.google.com)

:Google Apps for Education 기반의교육관리application


pics.io(http://pics.io/)

:GoogleDrive, Dropbox 기반의photo 관리application

위 서비스들 중 우리가 관심을 가져야 할 서비스는 Google Classroom 이다. 이 서비스는 선생님과 학생의 효율적인 교육을 위해 교육용 workflow를 제공한다. 이는 google 내부적으로도 workflow에 대한 수요와 필요성을 인정한 것이라고 할 수 있다. 이는 앞으로 SaaS위에 SaaS가 추가된 서비스들이 많이 성장할 것이라는 것에 대한 하나의 근거가 될 수 있다.



Cloud Life와 SaaS

포스팅 처음에서도 언급했지만 Cloud시장에서 일반인들의 시장은 SaaS시장이다. 따라서 우리의 삶을 좀 더 향상시켜줄 실질적인 Cloud 서비스는 SaaS라고 볼 수 있다. 앞으로 SaaS에 더욱 관심을 가져서 우리 모두 진정한 Clouder가 되었으면 좋겠다.!!

0 Share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You May Also Like
Read More

기획자와 스토아철학

기획자로서 일을 하다보면 생각보다 많은 부분에서 우울할 때가 있다. 그 우울함이 심해지면 '나는 과연 필요한 존재가 맞는가?'라는 생각까지 들곤 한다. 문제는 이런 경험을 자주 할수록 자존감이 낮아진다는 것이다. 내가 겪어온 경험을 토대로 이 문제를 어떻게 극복했는지 이야기하고자 한다.
Read More

내 리더가 회사를 떠났다.

어떤 한 사람이 있다. 그 사람을 보면서 나는 이런 생각을 했다. "저 분의 인성과 역량을 닮고 싶다. 내 아들이 커서 어른이 된다면 나의 모습보다는 저 분의 모습을 닮았으면 좋겠다." 그 분은 내가 현재 재직중인 회사의 CTO이자 나의 리더였다. 아이러니하게도 그 분과 나는 전혀 다른 성격의 소유자이고 업무 스타일도 많이 달랐다. 하지만 난 정말로 그분을 닮고 싶었다.
Read More

주니어 기획자의 성장과 커리어에 대한 조언

도메인에 대한 이해가 높으면 문제를 제대로 정의할 수 있고 문제를 제대로 정의하면 합리적인 가설을 세워서 효과적인 데이터 분석을 할 수 있다. 데이터 분석을 통해 새로운 도메인 지식이 쌓인다. 이 과정을 반복하면, 기획역량은 자연스럽게 성장한다.
2021년 회고
Read More

2021년 회고(Product Owner, 가족, 성장)

회사에는 동료와 일이 있다. 가정에는 아내와 애들, 육아업무가 있다. 그러나 그 어디에도 나는 없었다. 원래 나 본연의 내가 존재할 수 있는 시간과 장소는 없었다. 단지, 의무로서의 나만 존재했다. 언뜻 생각해보면 참 서글프기도 하지만 잘 생각해보면 꼭 그렇지도 않다. 현재 나의 상황, 역할, 가족, 일.....그 모든 것이 결국은 나를 구성한다. 원래 나 본연의 나는 처음부터 없는 것인지도 모르겠다.
Read More

PO, PM들의 존재이유를 알려주는 책, 인스파이어드

일반적으로 제품개발(Product 개발)이라고 하면 기획/디자인/개발 과정을 거쳐 Product이 완성되는 과정을 의미한다. 그런데 인스파이어드 책의 저자 마티 케이건은 제품을 발견하는 과정과 제품을 시장에 전달하는 과정도 제품개발에 속한 과정이라고 정의한다. 그런 의미로 볼 때 Product을 개발한다는 것은 영업/마케팅 조직의 비지니스 과정과 분리되어 있지 않다는 것을 의미한다.